미국 하원이 정부의 차입 권한을 확대하기로 결정했습니다. > 경제

본문 바로가기

경제

미국 하원이 정부의 차입 권한을 확대하기로 결정했습니다.
US House Set to Extend Government’s Borrowing Authority

페이지 정보

작성자 Ken Bredemeier 작성일 21-10-12 16:10 댓글 0

본문

FILE - East Front of the U.S, Capitol in Washington. Sept. 18, 2021.

파일 - 미국 동부 전선, 워싱턴 국회의사당입니다. 9월입니다
 FILE - East Front of the U.S, Capitol in Washington. Sept. 18, 2021.

 

미국 하원은 화요일, 정부의 차입 권한을 12월 초로 연장하기로 결정되어, 미국이 청구서 지불을 위한 자금이 고갈될 것이라고 발표하면서 사상 처음으로 채무 불이행을 피할 수 있었습니다.
The U.S. House of Representatives was set Tuesday to extend the government’s borrowing authority into early December, averting a first-ever default next week when the United States says it will run out of money to pay its bills.

하원은 지난 주 상원이 승인한 후 12월 3일까지 28조 4천억 달러의 부채를 총 4,800억 달러 증액하기 위한 법안을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제출하여 서명을 받을 예정입니다.
The House vote to increase the existing $28.4 trillion debt total by $480 billion through December 3, following approval last week by the Senate, would send the legislation to President Joe Biden for his expected signature.

의회 표결과 바이든의 승인으로 정부의 즉각적인 재정 위기가 해결되는 동안, 민주당이 장악하고 있는 의회와 백악관은 아마도 2022년 거의 모든 기간 동안, 장기간의 차입 권한 확장을 승인하는 방법에 대해 아직 합의하지 못했습니다.
While the congressional votes and Biden’s approval resolve the immediate financial crisis for the government, the Democratic-controlled Congress and the White House have yet to agree on how to approve a long-term expansion of the borrowing authority, perhaps through almost all of 2022.

미치 맥코넬 상원 원내대표는 지난 주 공화당 동료 상원의원의 표를 확보해 민주당이 단기적으로 확대된 차입 권한을 통과시키는 데 도움을 주었지만 12월 마감일이 다가옴에 따라 다시는 그렇게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Senate Minority Leader Mitch McConnell secured enough votes of his fellow Republican senators last week to help Democrats pass the expanded borrowing authority in the short term but said he would not do so again as the December deadline approaches.

M cConnell은 민주당원들에게 공화당의 어떠한 지원도 필요치 않은 화해로 알려진 입법 절차를 통해 스스로 채무 상한선을 승인해 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그러나 민주당은 이 절차가 번거롭고 시간이 많이 소요된다고 말하고 있어 12월에 차입 권한을 어떻게 높이려고 할지는 불확실합니다.
McConnell has called on Democrats to approve the debt ceiling on their own through a legislative process known as reconciliation, for which they would not need any Republican support. But Democrats say the process is cumbersome and time-consuming, leaving it uncertain how they will try to hike the borrowing authority come December.

미국은 세계 정부 중 거의 유일한 국가로서 1965년 이후 부채 상한선을 약 70회 조정했습니다. 특정 수치로 늘리거나 1, 2년간 유예하는 방식으로 말입니다. 미국은 법인세와 개인 세금보다 만성적으로 더 많이 소비하기 때문에 개인 소비자들이 할 수 있는 만큼 돈을 빌릴 필요가 있습니다.
The U.S., almost alone among world governments, has a debt ceiling, one it has adjusted about 70 times since 1965, either by increasing it to a specific figure or by suspending it for a year or two. The U.S. needs to borrow money, much as individual consumers might, because it chronically spends more than it collects in corporate and individual taxes.

재닛 옐런 미 재무장관은 일요일 즉각적인 채무 불이행 위협이 사라졌음에도 불구하고 의회가 차입 권한을 늘리는 것은 "절대 긴요한 일"이라고 경고했습니다.
U.S. Treasury chief Janet Yellen warned Sunday that it was “absolutely imperative” that Congress increase the country’s borrowing authority, even as the threat of an immediate default receded.

옐런 의장은 ABC 방송의 '디스 위크' 쇼에서 "미국이 부채상한선을 늘리지 않으면 재앙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It would be a catastrophe” if the United States does not increase the debt ceiling, Yellen told ABC’s “This Week” show.

옐렌은 미국이 다음 주 월요일에 청구서를 지불할 돈이 바닥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맥코넬 의원과 다른 10명의 공화당 의원들은 50대 48의 정당별 투표로 정부의 차입 권한을 늘리기 위한 길을 터주기 위해 투표를 했습니다.
Yellen had said the U.S. would run out of money to pay its bills next Monday. McConnell and 10 other Republicans voted to clear the path for Democratic senators to increase the government’s borrowing authority on a 50-48 party-line vote.

척 슈머 상원 원내대표는 백악관과 의회의 공화당과 민주당의 통제 하에 국가의 장기 부채가 증가했기 때문에 공화당이 부채 상한선을 높이는 데 동참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Senate Majority Leader Chuck Schumer said Republicans should join Democrats in raising the debt ceiling because the country’s long-term debt has increased under both Republican and Democratic control of the White House and Congress.

차입당국은 향후 지출이 아닌 이미 발생한 부채에 대한 청구서를 지불하기 위해 돈을 제공합니다. 그러나 공화당은 바이든이 50년 만에 최대 규모의 사회안전망 확충에 2조 달러 이상을 투자하겠다고 제안한 것에 대한 항의의 표시로 이번에는 민주당이 부채 상한선을 올리는 것을 돕는데 주저하고 있습니다.
The borrowing authority provides money to pay bills for debt already incurred, not future spending. But Republicans have balked at helping Democrats raise the debt ceiling this time as a protest against Biden’s proposal to spend $2 trillion or more on the biggest expansion of the country’s social safety net programs in five decades.

옐런 의장은 부채상한제를 폐지할 것을 촉구했지만, 공화당과 민주당 의원들 모두 그것이 승리하는 정치적 전술이라고 생각하면서 상대방이 낭비하고 불필요한 지출이라고 주장하는 것에 대해 서로를 비난하고 있기 때문에 그럴 것 같지는 않습니다.
Yellen has called for doing away with the debt ceiling, but that is unlikely since both Republican and Democratic lawmakers, thinking it is a winning political tactic, repeatedly blame each other for what they contend is wasteful and unneeded spending by their opponents.

"부채상한선을 늘리는 것은 어느 한 정당이 아니라 공동의 책임이어야 합니다."라고 옐런이 말했습니다. "그것은 의회의 책임입니다."
“It should be a shared responsibility [to increase the debt ceiling], not any one party,” Yellen said. “It is Congress’ responsibility.”

우리는 미국이 재정적으로 책임이 있다는 것을 세계에 확신시켜야 합니다,"라고 그녀는 말했고, 만약 12월 3일 이전에 대출 권한을 증가시키지 않는다면, 그것은 "자발적인 위기"에 해당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We have to reassure the world that the United States is fiscally responsible,” she said, adding that if the borrowing authority is not increased before December 3, it would amount to “a self-inflicted crisis.”

옐렌은 만약 부채 상한선을 늘리지 않는다면, 5천만 명의 노령 미국인들이 정부 연금 혜택을 받지 못할 수도 있고, "우리 군대는 언제, 언제 그들이 돈을 받을지 알 수 없을 것입니다. 자녀 세금 공제를 받는 3천만 가정은 위험에 처할 것입니다."라고 그녀가 말했습니다.
Yellen said if the debt ceiling is not increased, 50 million older Americans might not receive government pension benefits and that “our troops won't know when or if they would be paid. The 30 million families that receive a child tax credit, those payments would be in jeopardy,” she said.

출처 : VOANews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깨다커뮤니케이션 | 사업자번호 : 137-61-56937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16 완원빌딩 401호
광고 및 제휴문의 : [email protected]
Copyright © 깨다닷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