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A 독점: 미국, 한국, 일본, 디스정보 대응 협약 체결 > 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회

VOA 독점: 미국, 한국, 일본, 디스정보 대응 협약 체결
VOA Exclusive: US, S Korea, Japan to Sign Pact to Counter Disinformation

페이지 정보

작성자 Nike Ching 작성일 23-11-30 21:30 댓글 0

본문

FILE - Pages from the U.S. State Department's Global Engagement Center report on Russian disinformation released on Aug. 5, 2020, are displayed. The United States will sign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to cooperate with South Korea and Japan in the fight against disinformation.

파일 - 2020년 8월 5일에 발표된 러시아의 허위 정보에 대한 미국 국무부의 글로벌 참여 센터 보고서의 페이지들이 표시됩니다. 미국은 한국과 일본과 함께 허위 정보에 대한 싸움에서 협력하기 위한 양해각서에 서명할 것입니다.
 FILE - Pages from the U.S. State Department's Global Engagement Center report on Russian disinformation released on Aug. 5, 2020, are displayed. The United States will sign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to cooperate with South Korea and Japan in the fight against disinformation.

 

국무부 —
state department —

미국은 한국과 일본이 허위 선전과 허위 정보에 맞서 싸우는 데 협력하기 위해 양해각서를 체결할 계획입니다.
The United States plans to sign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to cooperate with South Korea and Japan in the fight against false propaganda and disinformation.

이것은 미국이 아시아 동맹국들과 서명하는 첫 번째 협정이 될 것이고, 미국 관리들과 국회의원들이 중화인민공화국이 미국과 다른 나라들을 겨냥하여 "기만적인 온라인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고 비난하는 가운데 나온 것입니다. 중국 관리들은 그 비난을 거절했습니다.
It will be the first such agreement that Washington signs with its Asian allies, and it comes as U.S. officials and lawmakers accuse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of conducting "deceptive online campaigns" targeting the United States and other countries. Chinese officials have rejected the accusation.

리즈 알렌 미 국무부 공공외교 및 공공업무 담당 차관이 이번 주 아시아를 방문합니다. 미국 및 외교 소식통에 따르면 알렌 차관은 한국 및 일본과 허위정보에 대한 대응협정에 서명할 예정입니다.
Liz Allen, the U.S. undersecretary of state for public diplomacy and public affairs, is traveling to Asia this week. Allen will be sealing the agreement with South Korea and Japan on countering disinformation, according to U.S. and diplomatic sources.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윤석열 한국 대통령,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는 지난 8월 캠프데이비드에서 3국 정상이 첫 정상회담을 가진 뒤, 허위 정보에 대응하기 위한 노력을 조율하는 방법을 찾기로 합의했습니다.
U.S. President Joe Biden, South Korean President Yoon Suk Yeol and Japanese Prime Minister Fumio Kishida have agreed to find ways to coordinate efforts to counter disinformation, after the three leaders held talks during their first trilateral summit at Camp David in August.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6일 미국의소리(VOA)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윤 총장이 4월 미 의회 상하원 연설에서 허위 선전과 허위사실 유포 위협을 언급했다"며 "이와 관련해 미국 측과 후속 조치를 논의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President Yoon mentioned the threat from false propaganda and disinformation in his address to the joint session of U.S. Congress in April. In this regard, we are now discussing the possible follow-up measures with the U.S.," an official from the South Korean Embassy told Voice of America on Thursday.

마이클 매콜 하원 외교위원장은 목요일 성명에서 중국 공산당의 "미국과 다른 나라들을 겨냥한 점점 더 기만적인 온라인 캠페인"을 비난했습니다.
In a statement on Thursday, House Foreign Affairs Committee Chairman Michael McCaul condemned the "increasingly deceptive online campaigns targeting the U.S. and other countries" by the Chinese Communist Party.

"중국 공산당은 악의적인 의도를 확산시키기 위해 모든 전략을 사용할 것임을 분명히 했습니다."라고 공화당 의원이 말했습니다.
"The CCP has made clear it will use every tactic to spread its malign intent," the Republican congressman said.

한국 정부는 중국 회사가 운영하는 것으로 믿는 가짜 한국어 뉴스 웹사이트 38개를 확인했습니다. 예를 들어, 서울에 기반을 둔 연합뉴스에 따르면, 11월에 한국의 국가정보원은 두 개의 중국 홍보 회사인 하이마이와 하이쉰이 그러한 웹사이트를 만들었다는 주장을 했다고 말했습니다.
The South Korean government has identified 38 suspected fake Korean-language news websites that it believes are operated by Chinese companies. For example, in November, South Korea's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 said two Chinese public relations companies, Haimai and Haixun, were allegedly creating such websites, according to Seoul-based Yonhap News Agency.

미 국무부는 앨런 특사가 도쿄에 있는 동안 일본 외무성 관리들과 외교적 악의적인 영향력에 대응하는 것에 초점을 맞춘 양자 회담을 가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The State Department said Allen, while in Tokyo, will hold bilateral discussions with Japanes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officials that include a focus on countering malign foreign influence.

미 국무부 글로벌참여센터는 지난 9월 발표한 보고서에서 중국 정부가 중국이 명시적이든 암묵적이든 핵심 정보의 흐름을 통제하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복합적인 전술을 구사하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미국은 중국이 글로벌 정보 환경을 재편하기 위해 수십억 달러를 쏟아붓고 있으며 결국 다자의 의지를 중국에 유리하게 기울인다고 경고했습니다.
In a report issued in September, the State Department's Global Engagement Center accused the Chinese government of using a combination of tactics in a bid to create a world in which Beijing, either explicitly or implicitly, controls the flow of critical information. The U.S. has warned that China is pouring billions of dollars into efforts to reshape the global information environment and, eventually, bend the will of multiple nations to Beijing's advantage.

A view of the Central Business District in Beijing, April 30, 2023. China is pouring billions of dollars into efforts to reshape the global information environment.

참고 항목: 중국의 정보 지배 계획에 대한 미국의 경고
SEE ALSO:

US Warns of China's Plans for Information Domination

중국 외교부는 미 국무부 글로벌 관여센터의 보고서가 "사실과 진실을 잘못 전달한다"며 반발했습니다.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GEC를 "인식전"의 지휘센터라고 불렀습니다
The Chines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has pushed back, saying the report by U.S. State Department's Global Engagement Center "misrepresents facts and truth." A spokesperson from the Chinese Foreign Ministry called GEC the command center of "perception warfare."

제임스 루빈 국무부 글로벌 포용센터 특사는 미국이 전 세계의 잘못된 정보와 잘못된 정보를 탐지하고 대응하기 위해 동맹국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James Rubin, special envoy for the State Department's Global Engagement Center, has said that Washington is working with allies to detect and counter misinformation and disinformation around the world.

US Intends to Sign More Agreements with Allies to Counter Disinformation

참고 항목: VOA 인터뷰: 미국은 불통 정보에 대응하기 위해 동맹국들과 더 많은 협정을 체결할 계획입니다
SEE ALSO:

VOA Interview: US Intends to Sign More Agreements With Allies to Counter Disinformation

지난 5월 미국은 북마케도니아와 양해각서를 체결했고, 9월에는 불가리아와 함께 외국 정보 조작에 대응하는 협력을 강화하는 것을 목표로 했습니다.
In May, the U.S. signed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with North Macedonia, and in September, another with Bulgaria, both aimed at enhancing cooperation in countering foreign information manipulation.

출처 : VOANews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깨다커뮤니케이션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401호
광고 및 제휴문의 : [email protected]
Copyright © 깨다닷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