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외무장관은 이란과 미국이 최근 몇 주 동안 메시지를 교환했다고 말했습니다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정치

이란 외무장관은 이란과 미국이 최근 몇 주 동안 메시지를 교환했다고 말했습니다
Iran Foreign Minister Says Iran, US Have Exchanged Messages in Recent Weeks

페이지 정보

작성자 By Reuters 작성일 24-02-10 23:47 댓글 0

본문

FILE - Iranian Foreign Minister Hossein Amirabdollahian speaks during a press conference after the second 3+3 Regional platform summit in Tehran, Oct. 23, 2023. (Majid Asgaripour/WANA via REUTERS)

파일 - 호세인 아미랍돌라이안 이란 외무장관이 2023년 10월 23일 테헤란에서 열린 제2차 3+3 지역 플랫폼 정상회의 후 기자회견에서 연설하고 있습니다. (마지드 아스가리푸르/WANA 제공 로이터)
 FILE - Iranian Foreign Minister Hossein Amirabdollahian speaks during a press conference after the second 3+3 Regional platform summit in Tehran, Oct. 23, 2023. (Majid Asgaripour/WANA via REUTERS)

 

베이루트 —
BEIRUT —

이란과 미국은 레바논 무장단체 헤즈볼라에 대한 이스라엘의 4개월간의 가자지구 하마스와의 전쟁 기간 내내 메시지를 교환했다고 토요일 이란 외무장관이 밝혔습니다.
Iran and the United States have exchanged messages throughout Israel's 4-month-old war on Hamas in Gaza, including about Lebanese armed group Hezbollah, the Iranian foreign minister said Saturday.

호세인 아미랍돌라안은 베이루트를 하루 방문하는 것을 제한하는 기자회견에서 번역가를 통해 "이 전쟁과 최근 몇 주 동안 이란과 미국 사이에 메시지 교환이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During this war and in the recent weeks, there was an exchange of messages between Iran and America," Hossein Amirabdollahian said through a translator at a news conference capping a daylong visit to Beirut.

그는 미국이 이란의 지원을 받는 헤즈볼라에게 "이스라엘과의 전쟁에 광범위하고 완전하게 관여하지 말라"고 요청했다고 말했습니다.
He said the United States had asked Tehran to request Hezbollah, which is backed by Iran, "not to get widely, fully involved in this war against" Israel.

헤즈볼라는 팔레스타인 동맹국 하마스를 지원하기 위해 레바논-이스라엘 국경을 따라 이스라엘군과 거의 매일 총격전을 벌였으며, 이스라엘이 레바논에 전면적인 전쟁을 시작할 경우 "끝까지 싸우겠다"고 다짐했습니다.
Hezbollah has exchanged near-daily fire with the Israeli military along the Lebanese-Israeli frontier to support its Palestinian ally Hamas, and it has vowed to "fight to the end" should Israel launch a full-scare war on Lebanon.

이스라엘은 지난 10월 7일 이슬람 단체가 남부 이스라엘에 치명적인 국경간 테러를 가하자 하마스를 파괴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주장하며 전쟁을 시작했습니다.
Israel launched a war it says aims to destroy Hamas after the Islamist group staged a deadly cross-border terror attack on southern Israel on October 7.

분쟁은 이 지역 전역에 파문을 일으켰으며 이달 초 미국은 요르단 주둔 미군에 대한 치명적인 공격에 대한 보복으로 이란과 연계된 이라그, 시리아, 예멘 단체들을 상대로 파업을 벌였습니다.
The conflict has rippled across the region and earlier this month Washington staged strikes against Iran-aligned groups in Irag, Syria and Yemen in retaliation for a deadly attack on U.S. troops in Jordan.

아미랍돌라안은 토요일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의 "마지막 날"이 될 것이라며 레바논에 대한 더 광범위한 전쟁을 향한 어떤 조치도 취하지 말라고 이스라엘에 경고했습니다
Amirabdollahian on Saturday warned Israel against taking any steps toward a broader war against Lebanon, saying that would be Israeli Prime Minister Benjamin Netanyahu's "last day."

그는 또한 이란이 가자 전쟁을 끝낼 수 있는 유일한 방법으로 정치적 해결책을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He also said Iran saw a political solution as the only way to end the Gaza war.

"이란과 레바논은 전쟁이 해결책이 아니라는 것을 확인하고 있으며, 우리는 절대로 전쟁을 확대하려고 하지 않았습니다."라고 아미랍돌라안은 토요일 오전 레바논의 대통령 압달라 부 하비브와 함께 기자회견에서 말했습니다.
"Iran and Lebanon confirm that war is not the solution, and that we absolutely never sought to expand it," Amirabdollahian told a news conference earlier on Saturday alongside his Lebanese counterpart, Abdallah Bou Habib.

그는 또한 이란 정부가 가자지구의 적대행위에 대한 정치적 해결책을 사우디아라비아와 협의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He also said Tehran was in talks with Saudi Arabia on a political solution to hostilities in Gaza.

하마스는 이번 주 4-1/2개월간의 휴전을 제안했으며, 이 기간 동안 하마스가 억류하고 있는 인질들은 석방되고, 이스라엘은 가자지구에서 군대를 철수하며, 종전에 합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Hamas this week proposed a ceasefire of 4-1/2 months, during which remaining hostages held by Hamas would go free, Israel would withdraw its troops from Gaza and agreement would be reached on an end to the war.

네타냐후 총리는 하마스의 표현을 "망상"이라고 부르며 투쟁을 다짐했습니다. 하지만 아미랍돌라안은 하마스가 "현실적인 견해"에 근거한 아이디어를 제시하고 있으며, 하마스가 전쟁을 끝내기 위해서는 광범위한 지지를 받아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Netanyahu called the Hamas terms "delusional" and vowed to fight on. But Amirabdollahian said Hamas was presenting ideas based on a "realistic view," and that they should be widely backed in order to end the war.

아미랍돌라안은 토요일 레바논의 임시 총리, 외무장관, 의회 의장 및 헤즈볼라 수장 사이예드 하산 나스랄라 헤즈볼라의 알 마나르 텔레비전 방송국은 외무장관과 나스랄라가 "레바논 상황의 가까운 미래"를 포함하여 가자와 레바논 남부의 최근 상황을 검토했다고 말했습니다
Amirabdollahian met on Saturday with Lebanon's caretaker prime minister, foreign minister, speaker of parliament and Hezbollah head Sayyed Hassan Nasrallah Hezbollah's Al-Manar television outlet said the foreign minister and Nasrallah reviewed the latest developments in Gaza and southern Lebanon, including "the near future of the situation in Lebanon."

시리아 언론에 따르면 아미랍돌라안은 시리아로 여행을 떠날 예정이며, 그곳에서 고위 관리들을 만날 예정입니다.
Amirabdollahian is set to travel on to Syria, according to Syrian media, and will meet top officials there.

이란 혁명수비대는 10년 전 시리아 내전에서 바샤르 알 아사드 대통령을 돕기 위해 도착한 이래 시리아에서 가장 멍든 상태 중 하나를 겪고 있습니다.
Iran's Revolutionary Guards Corps have suffered one of their most bruising spells in Syria since arriving a decade ago to aid President Bashar al-Assad in the Syrian civil war.

지난 12월 이후 이스라엘군의 공습으로 대원 6명 이상이 사망했으며, 이들 중에는 근위대 최고 정보장군 중 한 명도 포함돼 있습니다.
Since December, Israeli strikes have killed more than half a dozen of their members, among them one of the Guards' top intelligence generals.

출처 : VOANews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깨다커뮤니케이션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401호
광고 및 제휴문의 : [email protected]
Copyright © 깨다닷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