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보건기구는 과학에 도움이 된 세포를 가진 헨리에타 부족 여성을 기립니다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정치

세계보건기구는 과학에 도움이 된 세포를 가진 헨리에타 부족 여성을 기립니다
WHO Honors Henrietta Lacks, Woman Whose Cells Served Science

페이지 정보

작성자 Associated Press 작성일 21-10-13 17:05 댓글 0

본문

Henrietta Lacks, a Black American woman who died of cervical cancer 70 years ago and whose cells that were taken without her knowledge spurred vast scientific breakthroughs and life-saving innovations.

70년 전 자궁경부암으로 사망한 흑인 여성 헨리에타 랙스는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세포를 채취해 엄청난 과학적 발전과 생명을 구하는 혁신을 촉발시켰습니다.
 Henrietta Lacks, a Black American woman who died of cervical cancer 70 years ago and whose cells that were taken without her knowledge spurred vast scientific breakthroughs and life-saving innovations.

 

제네바입니다.
GENEVA —

세계보건기구 사무총장은 수요일 1950년대에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암세포가 채취되어 결국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연구를 포함한 방대한 과학적 발전의 토대를 제공한 미국인 여성 고 헨리에타 랙스를 기렸습니다.
The chief of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 on Wednesday honored the late Henrietta Lacks, an American woman whose cancer cells were taken without her knowledge during the 1950s and ended up providing the foundation for vast scientific breakthroughs, including research about the coronavirus.

 

Tedros Adhanom Ghebreyesus 세계보건기구 사무총장으로부터의 인정은 흑인 미국인들이 직면한 건강 관리의 차별, 그리고 그녀의 가족의 법적 싸움에 대한 생명을 구하는 혁신에 대한 "헨리에타 결핍의 불멸의 삶"이 출간된 지 10년도 더 지난 후에 나왔습니다.허가된 사용법입니다.
The recognition from WHO Director-General Tedros Adhanom Ghebreyesus came more than a decade after the publication of “The Immortal Life of Henrietta Lacks,” Rebecca Skloot's book about the discrimination in health care faced by Black Americans, the life-saving innovations made possible by Lacks' cells and her family's legal fight over their unauthorized use.

 

헨리에타에게 일어난 일은 잘못된 것이었습니다," 테드로스는 다른 후손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87세의 아들 로렌스 랙스에게 헨리에타 랙스에 대한 사무총장상을 주기 전에 WHO 제네바 본부에서 열린 특별 시상식에서 말했습니다.
“What happened to Henrietta was wrong,” Tedros said during a special ceremony at WHO Geneva headquarters before handing the Director-General’s Award for Henrietta Lacks to her 87-year-old son Lawrence Lacks as several of her other descendants looked on.

그 이후로 무한 재생산된 HeLa 세포는 소아마비 백신, 유전자 지도, 그리고 심지어 COVID-19 백신 개발 등 현대 의학의 초석이 되었습니다.
Reproduced infinitely ever since, HeLa cells have become a cornerstone of modern medicine, including the development of the polio vaccine, genetic mapping and even COVID-19 vaccines.

 

Henrietta Lacks shortly after her move with husband David Lacks from Clover, Virginia to Baltimore, Maryland in the early 1940s.

헨리에타 부족 1940년대 초 남편 데이비드 랙스와 버지니아 클로버에서 메릴랜드 볼티모어로 이사간 직후입니다.
 Henrietta Lacks shortly after her move with husband David Lacks from Clover, Virginia to Baltimore, Maryland in the early 1940s.

 

테드로스는 랙스가 미국에서 인종 차별이 합법적이던 시기에 살았고, 비록 대부분의 국가에서 더 이상 합법적이지는 않더라도 여전히 널리 퍼져있다고 지적했습니다.
Tedros noted that Lacks lived at a time when racial discrimination was legal in the United States and that it remains widespread, even if no longer legal in most countries.

"헨리에타 랙스는 착취당했습니다. 그녀는 과학에 의해 신체가 오용된 많은 유색인종 여성 중 한 명입니다," 라고 그가 말했습니다. "그녀는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보건 시스템에 신뢰를 두었습니다. 하지만 그 시스템은 그녀의 지식이나 동의 없이 그녀로부터 무언가를 빼앗아 갔습니다.“
“Henrietta Lacks was exploited. She is one of many women of color whose bodies have been misused by science,” he said. “She placed her trust in the health system so she could receive treatment. But the system took something from her without her knowledge or consent."

 

"이러한 부당함으로부터 발전된 의학 기술들은 전 세계에서 공평하게 공유되지 않았기 때문에 더 이상의 부당함을 영속시키기 위해 사용되어 왔습니다," 테드로스가 덧붙였습니다.
“The medical technologies that were developed from this injustice have been used to perpetuate further injustice because they have not been shared equitably around the world,” Tedros added.

헬라 세포주는 - 헨리에타 랙스의 성과 이름의 첫 두 글자에서 유래한 이름 - 과학적인 돌파구였습니다. 테드로스는 이 세포들이 그녀의 생명을 앗아간 암을 없앨 수 있는 인유두종바이러스 백신 개발에 "기초적"이라고 말했습니다.
The HeLa cell line — a name derived from the first two letters of Henrietta Lacks’ first and last names — was a scientific breakthrough. Tedros said the cells were “foundational” in the development of human papillomavirus (HPV) vaccines, which can eliminate the cancer that took her life.

WHO는 지난해 기준으로 전세계 저소득 국가의 25%, 중산층 국가의 30% 미만이 국가 예방접종 프로그램을 통해 HPV 백신을 접종한 반면, 고소득 국가의 85% 이상이 접종했다고 밝혔습니다.
As of last year, WHO said, less than 25% of the world's low-income countries and fewer than 30% of lower-middle-income countries had access to HPV vaccines through national immunization programs, compared to over 85% of high-income countries.

 

"많은 사람들이 그 세포들로부터 혜택을 받았습니다. 행운이 따랐어요. 과학은 진보했습니다. 노벨상이 수상되었고, 가장 중요한 것은, 많은 생명을 구했다는 것입니다," 라고 테드로스가 말했습니다. "분명히 헨리에타는 그녀의 고통이 다른 사람들을 구했다는 것에 기뻐했을 것입니다. 하지만 목적이 수단을 정당화하지는 않습니다."
“Many people have benefited from those cells. Fortunes have been made. Science has advanced. Nobel Prizes have been won, and most importantly, many lives have been saved,” Tedros said. “No doubt Henrietta would have been pleased that her suffering has saved others. But the end doesn’t justify the means.”

세계보건기구는 5천만 미터톤 이상의 헬라 세포가 전 세계에 분포되어 75,000개 이상의 연구에 사용되었다고 말했습니다.
WHO said more than 50 million metric tons of HeLa cells have been distributed around the world and used in more than 75,000 studies.

 

지난 주, 랙스의 재산은 존스 홉킨스 병원의 의사들이 "인종적으로 불공정한 의료 시스템"의 일환으로 그녀로부터 얻은 세포를 판매한 혐의로 미국의 한 생명공학 회사를 고소했습니다.
Last week, Lacks' estate sued a U.S. biotechnology company, accusing it of selling cells that doctors at Johns Hopkins Hospital took from her without her knowledge or consent as part of “a racially unjust medical system.”

 

"우리는 전 세계의 소외된 환자 및 지역사회와 연대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자신의 보살핌에 상담하거나 참여하거나 권한을 부여받지 못합니다."라고 테드로스는 말했습니다.
“We stand in solidarity with marginalized patients and communities all over the world who are not consulted, engaged or empowered in their own care,” Tedros said.

 

"우리는 의학과 과학에서 흑인의 생명이 중요하다는 것을 확고히 믿고 있습니다."라고 그가 덧붙였습니다. "헨리에타 랙스의 삶은 중요했고 여전히 중요합니다. 오늘날은 또한 믿기 힘들지만 종종 보이지 않는 의학에 기여한 유색인종 여성들을 알아볼 수 있는 기회입니다."
“We are firm that in medicine and in science, Black lives matter,” he added. “Henrietta Lacks’ life mattered -- and still matters. Today is also an opportunity to recognize those women of color who have made incredible but often unseen contributions to medical science.”

출처 : VOANews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깨다커뮤니케이션 | 사업자번호 : 137-61-56937 | 서울 서초구 방배중앙로 16 완원빌딩 401호
광고 및 제휴문의 : [email protected]
Copyright © 깨다닷컴. All rights reserved.